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교육
김포몽실학교, 배나몽 프로젝트 랜선 워크숍 개최

27일 배나몽 프로젝트 4기 학생 대상으로 비대면 기획워크숍 개최

학생 스스로 주제 탐구하는 프로젝트팀 구성. 20회 모임 예정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랜선 협업 워크숍 실시

김포몽실학교가 배나몽 프로젝트의 기획워크숍을 감염병 상황에 따라 비대면(온라인)으로 이번 달 27일에 진행하였다. 배나몽은 ‘배움과 나눔의 우리 모두의 몽실학교’라는 뜻으로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모여 세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프로젝트를 일정 기간 수행하고 그 성과를 공유하는 김포몽실학교의 대표 프로그램이다.

올해 배나몽은 환경, 미술, 영상제작, 인문, 3d프린터, 과학실험 등을 주제로 70여 명의 학생들이 10개의 팀을 이뤄 활동하며, 이번 워크숍을 시작으로 약 20회의 탐구모임을 가질 예정이다.

이번 기획워크숍을 통해 학생들은 짜여진 교육과정 대신 관심사가 같은 아이들이 모여 앞으로 무엇을 어떻게 할지 협의하여 프로젝트 활동 세부 주제를 정하였다. 특히 감염병의 상황 속에서 온라인 워크숍을 진행하여 새로운 시대에 맞는 랜선 모임의 진가를 보여주었다.

배나몽 4기 랜선 워크숍은 3시간의 긴 일정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학생들이 끝까지 자리를 뜨지 않았다. 특히, 아이스브레이킹, 몽실의 가치 세우기, 팀빌딩 활동을 패들렛, 퀴즈사이트, 구글스프레드 시트 등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적극 사용하여 안전과 교육효과를 모두 잡을 수 있었다.

프로젝트에 참가한 한 마을교사는 “올해는 코로나라는 감염병 상황 속에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탐구를 진행해야 하는 어려움이 예상된다. 온라인 참여를 적극 활용하여 탐구가 잘 진행되도록 지원하겠다”며 의지를 다지기도 하였다.

김포교육지원청 정경동 교육장은 “어려운 상황이지만, 배우고 나누고자 하는 우리 학생들의 열정에 깊은 감동을 받았으며, 마을과 학교가 같이 협력하고 성장하는 시스템을 갖추는 것이 마을교육의 목표”라고 말하며 학생들을 격려하였다.

배나몽 프로젝트 4기는 이번 기획워크숍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오전에 모임이 이루어질 예정이며, 이를 통해 김포 학생들이 한층 더 성장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배나몽 프로젝트 4기는 현재 경기도교육청의‘경기교육모아’홈페이지를 통해 추가 모집이 진행 중이다.

이혜민 객원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이혜민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