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탐방·인터뷰 기타
월곶면, 주택침수 가구 집수리 자원봉사

   

월곶면은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올여름 집중호우로 침수된 중증장애인과 홀몸노인 등 3가구를 대상으로 집수리 사업을 실시했다.

이번 집수리사업은 한국열관리협회 김포지회 회원들 10여명이 사전 현장조사를 통해 전기배선 교체와 연탄보일러, 전기온수기를 설치하고, 침수 위험에 대비해 블록을 쌓아 보일러를 설치했다.

또 누전 위험을 차단한 전기배선 공사로 침수 위험에 대비했다. 

앞으로 월곶면에서는 연탄을 지원해 침수가구의 시름을 덜어주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집수리를 받은 유모 할머니는 "텔레비젼으로 보던 자원봉사자들이 우리 집에와서 연탄보일러를 놔주고 전기를 고쳐줄 줄은 정말 생각도 못했는데.. 30여년을 살면서 몇 번 침수를 겪었지만 이번처럼 도움을 받는건 처음이라 너무 고맙다"고 감사를 표했다.

윤현숙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윤현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