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농업·환경
'젤 타입 아이스팩' 버리지 마세요시, ‘아이스팩 재사용’ 시범사업 추진... 신선식품 제조업체, 대명항 어판장에 제공

시가 이달부터 12월까지 ‘아이스팩 재사용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가정에서 버려지는 아이스팩을 모아 배출할 수 있도록 동 주민센터와 고촌읍, 양촌읍에 아이스팩 수거함을 설치하고 시범 운영한다.

수거된 아이스팩은 세척→소독→건조→포장 등 재활용 과정을 거쳐 신선식품 제조업체와 대명항 어판장 등 필요한 수요처에 무상 제공할 계획이다. 재활용이 가능한 아이스팩은 비닐 포장된 젤 유형의 깨끗한 제품이다.

부직포 포장이나 파손 또는 오염된 아이스팩은 기존대로 종량제봉투에 담아 배출하고 물 타입 아이스팩은 물과 비닐을 분리해 비닐만 분리배출해야 한다.

채낙중 자원순환과장은 “대부분의 아이스팩이 미세플라스틱으로 제작돼 처리하기가 쉽지 않다. 이번 시범사업으로 생활 쓰레기를 감축하고 자원을 재활용할 수 있다”며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시는 시범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수거함 추가 설치와 공동주택 확대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