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김포, 2020년 ‘보편적 통신복지’ 실현 나선다

김포시가 2020년을 ‘보편적 통신복지’ 실현을 위한 원년으로 삼고 ‘첨단 정보통신도시’를 향해 나아간다.

시는 내년에 정보통신망 전략계획 수립, 공공 와이파이 확대, 정보통신 사용전검사 민원 신속처리, 전화녹취시스템 확대 등 7개 과제를 선정해 추진할 방침이다.

올해 시는 무료 공공와이파이 구축, 민원콜센터 전화상담 서비스 향상, 네트워크 보안솔루션 도입 등 성과를 낸 바 있다.

자가통신망 교체, 정보통신 전략 '선도' 나서

 

김포시가 자가통신망 교체와 함께 정보통신 전략계획을 선도적으로 수립한다.

이번 전략계획은 2020년 3월부터 7월까지 4개월에 걸쳐 김포시 전 지역을 대상으로 정보통신 비전 및 전략, 미래 정보통신 목표모델을 제시할 계획이다.

여기에는 김포시의 특성을 반영한 △분야별 정보통신망 융복합 발전 기본 방향, 중장기 발전 전략 수립 △5G, 로봇,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 정보통신기술의 중장기 발전 계획 수립 △더 편리하고 안전한 대시민 서비스 제공 방안 △교통정보, 유비쿼터스 도시(U-City), 도시철도, 행정 등 정보통신망의 효율적 운영 방안 △김포시 조직 특성 및 업무 기능 분석을 반영한 망분리 사업 전략 수립이 포함된다.

김포시는 분야별 정보통신 서비스모델 구현과 함께 보편적 통신복지 정책을 추진해 나아갈 예정이다.

 

공공와이파이 확대 구축

 

시는 무료 공공 와이파이(wi-fi)를 더욱 확대 구축할 계획이다.

노년층 등 시민의 무선인터넷 이용 활성화와 정보 접근성 향상을 위해 2021년까지 공원 및 경로당 등 341개소에 무료 공공 와이파이를 설치한다.

시는 2020년 3월부터 세부 현장실사 및 기간통신사업자 업무협약 등 6월까지 약 130개소의 공공 와이파이 구축을 완료할 예정이다.

공공 와이파이가 설치된 장소는 홍보스티커가 부착되고 통신사와 관계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무선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김포시의 공공 와이파이는 기가인터넷 기반의 빠른 속도와 보안이 강화된 무선데이터 서비스가 강점이다. 스마트 기기의 무선 네트워크 검색목록에서 ‘GimpoCity_Wifi_Free’에 접속 후 시정홍보 이미지를 클릭하면 별도의 인증절차 없이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공영주차장에 설치된 공공와이파이는 주차 후 주변 맛집 검색부터 길찾기, 사진전송 등의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김포시는 공원, 경로당 외 주요 관광지에도 무료 와이파이를 추가 확대 설치해 시민들의 통신기본권을 더 폭 넓게 보장할 계획이다.

 

정보통신공사 사용전검사 민원 신속처리 앞장

 

김포시는 정보통신공사 사용전검사의 신속한 처리로 시민중심 민원행정서비스 향상에도 앞장서고 있다.

정보통신공사 사용전검사는 신축, 증축 건물의 정보통신 시설물의 시공품질 확보를 위한 것으로 건축물 준공 전 정보통신설비가 기술기준에 적합하게 시공됐는지 검사하는 제도다.

허가대상 건축물 중 연면적 합계 150㎡ 이상 건축물에 대한 사용전검사와 준공검사 업무를 시군구 기초 지방정부에서 맡고 있다.

김포시는 한강신도시와 학운산업단지 등 행정구역 확대로 직원들의 원거리 출장 업무도 늘고 있다.

담당공무원이 직접 현장에 나가 사용전검사 현장점검 및 기술지도를 하고 있으며, 2019년도 3분기까지 총 539여 건의 사용전검사 민원을 신속하게 처리했다.

또한, 김포시는 건축물 부실설계 및 재시공방지를 위해 착공전 설계도서 검토와 사용전검사 표준처리기준 확립을 위한 기술연찬회를 개최, 검사장비 최신 기술교육 등을 실시한 바 있다.

 

전화폭력 예방 위한 녹취시스템 확대 운영

 

김포시는 폭언에 대처할 수 있는 민원전화 전수녹취시스템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단속, 세금, 복지 등 악성 및 고질민원이 많은 부서를 대상으로 올해 60회선, 내년에는 367회선으로 확대 운영한다.

전수녹취시스템은 민원인과 전화통화시 “보다 나은 서비스를 위해 통화내용이 녹음됩니다”라는 멘트와 함께 모든 통화내용이 녹음된다. 다만, 녹취된 자료는 통신비밀보호법 등 관련 규정에 의해 철저하게 보안 관리된다.

김포시는 전수녹취시스템 확대로 직원의 스트레스, 우울증과 민원분쟁은 줄이고 민원업무의 서비스 질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성과 협박, 욕설과 성희롱 등 전화폭력을 예방하고 민원행정서비스의 효율성을 더욱 높인다는 것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공공 무료 와이파이 확대는 물론 시민 삶의 질 전반에 현실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정보통신 정책을 적극 발굴해 추진하라”며 “열린 마음과 시각으로 시민의 보편적 통신복지 서비스를 구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