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개발·부동산 교통
김포시 교통체계 ‘큰 폭’ 변화

주 52시간 근로시간 준수에 따른 시내버스 및 마을버스 노선 변경

운수종사자 인력풀 한계로 현행노선 유지 현실적 어려움 심화

7월 1일부터 일부노선 변경, 공휴일 대부분 노선 감회 및 감차

 

김포시의 시내버스와 마을버스 노선이 변경된다.

시는 오는 7월 1일부터 시행되는 개정 근로기준법 시행으로 예상되는 시내버스 이용불편에 대비하고, 도시철도 개통에 따른 환승체계 구축을 위해 버스노선을 개편한다고 밝혔다.

김포시의 3개 운수업체 중 300인 이상에 해당되는 곳은 2곳으로, 7월 1일부터 주 52시간 근로시간을 준수해야 한다. 1인당 근로시간이 줄기 때문에 현재 노선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기사 추가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나, 운수종사자 인력풀의 한계로 수급이 정체되고 있는 상황이다.

선진버스를 비롯한 관내 운수업체도 유예기간 동안 급여인상 및 운전시간 단축 등 근무여건 변화로 179명의 기사를 확보했으나, 현행노선 유지를 위해서는 아직도 374명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한정된 운전기사로 주52시간 근무시간을 맞추기 위해 7월 1일부터 일부노선이 변경되고 토요일, 일요일, 휴일은 대부분 노선이 감회, 감차된다.또한, 골드라인 개통일부터 일부 휴업과 함께 변경 노선이 있어 시민불편도 예상된다.

시는 업체와 협의해 ‘출퇴근 시간 집중배차’를 통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시행시기별 버스노선개편안

 

7월 1일부터 주요변경되는 노선으로 8601번은 양촌산업단지를, 8000번은 양곡택지지구를 미경유할 예정이다.

과다한 입석으로 불편이 많은 광역버스(M6117, M6427, 6427, 7000, 7100, 8600, 9000, G6000, 9008, 1004, 8000, 9600, 8601, 8601A번)는 평일에는 낮 시간 일부를 제외하고는 출퇴근 시 최대한 현행을 유지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시내버스 대부분의 노선은 감차․감회돼 전체적으로 배차간격이 증가되지만 이 또한 출퇴근시간에 집중배차해 시민불편을 줄인다는 계획이다.

다만, 주말․휴일보다 평일에 버스를 더 많이 이용하기 때문에 주말과 휴일은 배차간격이 평일보다 많이 증가될 예정이다.

 

노선별 감회표(배차간격 변경)

7월 27일 김포골드라인 개통일부터 81번은 뉴고려병원부터 장기상가 구간을, 2번은 김포공항 내를 미경유할 예정이다.

이용객이 적어 운수업체에서 만성적자로 유지가 어렵고 철도개통 시 경합되는 노선인 20번의 경우도 골드라인 개통시기에 맞춰 휴업하고, 운수종사자는 필요한 노선에 투입될 예정이다.

도시철도 김포골드라인 개통일(7월 27일 예정)에 맞춰 역사 인근을 운행하는 버스에 대해 노선통합, 단축, 분리 및 경로변경을 실시해 환승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주요 변경사항으로 마을버스 30번, 32번, 57번, 59번을 운양동~장기동/ 구래동~마산동으로 통합․분리하고, 각 도시철도 역사를 경유하면서 배차간격을 출퇴근시간은 10분 내로 운행하여 시민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마을버스 30번 노선분리

맞춤형4번은 경유지를 변경하면서 은여울중학교와 구래역까지 연장, 83번, 86-1번, 공영학운, 마을31번은 구래역 경유, 마을52번은 걸포북변역 경유, 55-1번은 풍무역을 경유하여 골드라인의 이용 편의성을 높인다.

그밖에 33번은 신도시에서 원도심까지 우회했다가 일산으로 향하는데 대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신도시에서 일산, 원도심(풍무동)에서 일산으로 기점을 각각 분리하고 준비기간을 거쳐 8월경부터 운영할 계획으로 풍무동에서도 일산행 노선을 이용할 수 있어 시민의 이용편의가 좋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33번 분리 노선도

이와 별도로 장기본동․운양동~당산역~여의도까지 운행하는 M버스가 2020년 상반기 중, 매수리마을~당산역까지 운행하는 북부권 G버스와, 풍무동~시도5호선~당산․영등포까지 운행하는 원도심G버스를 연말까지 신설할 예정이다.

 

신설예정 M버스 노선

김포시는 출퇴근시간 집중배차, 광역노선에 대한 전세버스 투입, 2층버스 추가도입, 이음택시 운영, 강남·서울역 심야버스, 도시형교통모델 노선 신설 등을 추진하여 시민 불편 가중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노선개편의 자세한 사항은 주민 공람공고 기간인 6월 10일까지 김포시 홈페이지에서 노선도와 함께 자세히 살펴볼 수 있으며, 시는 오는 5일(수) 오후 3시 김포아트홀에서 시민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시는 주민 공람공고 기간과 시민설명회 시 접수된 의견을 검토해 12일경 최종안을 확정할 계획이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