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가을에 걷고 싶은 길

흘러가는 시간이 아까울 정도로 아름다운 가을이다. 여느 해와 달리 파란 하늘과 하얀 구름이 만들어내는 그림 같은 광경을 감상할 수 있는 청명한 날씨가 이어지는 요즘. 바스락 낙엽을 밟으며 김포의 아름다운 길을 걸어보는 것은 어떨까.

김포 평화누리길 1코스 염하강철책길

→평화 플로깅 캠페인... 환경정화활동도 참여

대명항을 출발해 문수산성까지 걷는 평화누리길 1코스 염하강철책길(14km)은 철책길을 따라 걸으며 염하강을 조망할 수 있다.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누구나 부담 없이 가을의 정취를 한껏 즐기며 소중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걷기 코스로 좋다.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이 일원에서 ‘2021 김포 평화누리길 걷기 프로그램’이 개최된다. 이 행사는 시가 주최하고 경기관광공사가 주관하는 것으로 코로나19에도 안전한 도보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3밀(밀폐, 밀집, 밀접) 환경을 피해 ‘비대면 개별 걷기’로 진행된다.

행사 기간 중 평화 플로깅 캠페인 및 인증 이벤트도 진행된다. 조깅을 하면서 동시에 쓰레기를 줍는 환경정화활동인 평화 플로깅 캠페인은 사전에 신청자를 받는데 1,000명을 대상으로 캠페인팩이 발송된다. 코스 시작점에 코로나19 극복 희망메시지 인증과 코스 내 3개소(부래도, 쇄암리쉼터, 문수산성) 중 1개소 인증까지 두 가지를 인증하면 추첨을 통해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별도 참가비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신청은 DMZ즐겨찾기 공식누리집(dmz.ggtour.or.kr)에서 11월 24일까지 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경기관광공사(031-956-8319)로 하면 된다.

행사가 진행되는 1코스 염하강철책길(대명항~문수산성, 14km) 외에도 3개 코스로 조성된 총 39㎞의 도보 여행길 김포 평화누리길의 다른 두 코스인 2코스 조강철책길(문수산성 남문~애기봉 입구, 8km)과 3코스 한강철책길(애기봉 입구~전류리포구, 17km)도 김포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즐기며 문수산성과 덕포진 같은 문화재를 만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

‘김포 군하리 만세로군하길’ 골목투어

→역사 문화재 체험과 골목감성 느끼며 걷기

지난 24일까지 월곶면 군하리에서 ‘김포 군하리 만세로군하길’ 골목투어가 진행됐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4월 월곶면 군하리가 ‘2021년 경기도 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 공모사업’에 선정돼 운영된 것으로 마을해설사 육성, 여행상품 개발, 디지털 콘텐츠 제작 등을 지원받아 개발된 관광상품이다.

통진향교에서 시작해 군하숲길, 김포국제조각공원으로 이어지는 이 골목투어는 역사적인 문화재와 자연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코스다. ‘아홉 그루의 보호수가 들려주는 군하리의 비밀’이라는 부제가 붙은 이 프로그램은 군하리가 갖고 있는 골목감성을 살린 역사체험 골목투어였다.

마을해설사의 안내를 받으면서 신청자(4명 이하)가 2시간 코스의 워킹투어를 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코스는 역사적으로 의미 있는 장소 중심으로 통진향교→통진이청→월곶생활문화센터→군하숲길→김포국제조각공원→월곶쌀롱으로 이어졌다.

지난 22일 경기도는 2021년 관광테마골목으로 선정한 7곳을 중간점검하기 위해 그중 한 곳인 이곳에서 시범여행과 함께 전문가와 지역주민 간담회를 개최하기도 했다. 시범여행에 참여한 채신덕 의원은 “도의회 차원에서도 사업이 지속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으며,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전문가와 주민의 다양한 의견들을 적극 수렴해 프로그램의 완성도를 높이고, 이후에도 지역에서 원활히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내년에도 같은 상품이 운영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현재 마을해설사와 함께하는 투어는 종료된 상태로 개별적으로 방문해 걸을 수 있다. 여행지에 방문해 스마트폰으로 투어가이드 Odii 어플을 활용하면 투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11월 초부터는 월곶쌀롱에서 투어 스토리텔링북을 수령할 수 있고, 투어 곳곳에 비치된 QR코드를 인식하면 영상 투어 안내를 받을 수도 있다.

‘경기둘레길’ 전 구간 개통

→사전 이벤트 참여로 경품 받는 덤도 챙겨

김포를 벗어나 가을 길을 걷고 싶다면 새로 개통되는 ‘경기둘레길’ 걷기를 도전해보는 것도 좋다. 11월 15일 경기도 외곽 15개 시·군을 연결하는 약 860km 규모의 걷기 여행길인 ‘경기둘레길’ 전 구간이 개통된다.

사전 행사로 둘레길 스탬프(도장)를 색칠하는 ‘스탬프 도안 그리기’ 캠페인이 지난 22일부터 11월 19일까지 진행되고 있다. 둘레길에서는 탐방 후 여행객들이 인증할 수 있도록 주변 관광명소 120개를 형상화한 스탬프를 모바일 또는 오프라인으로 찍을 수 있다. 캠페인 참여 희망자는 도안을 1개 선택해 자신만의 방식으로 색칠하고 해시태그 ‘#경기둘레길’을 달아 인스타그램 본인 계정에 게시하면 된다.

10월 29일부터 11월 12일까지 ‘퀴즈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다. 둘레길 인스타그램에 올라오는 둘레길 관련 퀴즈의 정답을 댓글로 남기면 된다. 진행 이벤트별로 심사 또는 추첨을 통해 호텔 숙박권, 경기도 특산품, 스마트 워치 등의 경품이 제공된다. 세부 내용은 경기관광포털(ggtour.or.kr) 경기둘레길 페이지 또는 경기둘레길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