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감정동 길이 달라졌어요!'시민안전 도시디자인 프로젝트' 감정로 경관개선사업 완료
경관개선사업 전후 모습

'시민안전 도시디자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추진한 '감정로 경관개선사업'이 완료됐다.

이 사업은 독자골입구 사거리부터 센트럴헤센 1단지 아파트까지 감정로 약 1km 구간의 열악한 보행공간을 개선하기 위해 시비 7,000만 원을 투입해 추진됐다.

그 결과 노후된 담장과 옹벽에 벽화와 루버, 경관조명을 설치하고, 곳곳에 버려진 생활쓰레기와 수풀 등을 제거해 주민들이 크게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별히, 이번 사업은 대중교통과, 도로관리과 등 5개 부서의 협조로 버스정류장, 야간조명 등의 시설을 정비하고, 지역업체인 ㈜프리메이드 직원들의 환경정화 활동과 김포본동 자원봉사자의 벽화그리기 등을 유도해 용역비 절감은 물론 지역공동체로서 유대감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하도록 했다.

경관개선사업 전후 모습

버스정류장에서 만난 주부 박 모씨(센트럴헤센 1단지 거주)는 “전에는 어둡고 지저분해서 버스정류장을 이용하기 불편했는데 지금은 밝고 깨끗해서 너무 좋다”며 만족감을 표현했다.

윤철헌 도시계획과장은 “앞으로도 주민들의 쾌적한 정주공간 조성을 위해 경관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