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하영 시장 입장문>반영된 사업은 조속히 추진하고 미진한 사업은 개선해 나아가겠습니다

정하영 시장이 29일 발표된 GTX-D 결과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다음은 입장문 전문.

<반영된 사업은 조속히 추진하고 미진한 사업은 개선해 나아가겠습니다>

지난 4월 22일 국토부는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안)을 통해 김포~부천종합운동장의 서부권 광역급행철도와 함께 김포한강선(서울5호선)을 배제한 안을 발표했습니다.

시민들께서는 지난 두 달간 거리로 나와 광역교통 개선을 요구하며 25만이 넘는 시민서명운동과 촛불행사 등 자발적이며 민주적인 범시민운동을 전개해 주셨습니다.

이러한 시민들의 간절한 여망과 고통의 목소리가 각계에 전달되었고 수도권 서부지역의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대책이 절실함을 다수의 국민은 물론 정치권이 공감하였습니다.

지역 국회의원과 선출직 공직자들도 관련 지자체와의 연대는 물론 각계 각층의 기관 관계자에게 김포의 심각한 교통문제와 불균형, 불평등에 대해 알리고 광역철도의 필요성에 대해 간절한 호소와 강력한 설득을 해 왔습니다.

오늘 6월 29일 철도산업위원회 심의 절차를 마지막으로 행정절차상 확정고시만 남겨둔 상황입니다.

정부는 당초 김포~부천선 보다 개선된 김포~용산을 직결 운행하는 서부권 광역급행철도와 지난 발표에서 배제 된 서울5호선의 김포 연장을 추가 검토사업으로 반영하고 올림픽대로의 BTX 등 서부권 2기 신도시의 교통개선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먼저 수도권 교통불편 해소대책을 호소하고 건의했던 시장으로서 100% 만족할 만한 결과를 반영시키지 못해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김포시는 이번에 반영된 노선을 신속하게 추진하고 미진한 사업은 개선해 나아가겠습니다.

인천2호선 김포‧고양연장은 인천, 김포, 고양시를 아우르는 수도권 서부지역 남북방향으로의 교통개선에 큰 힘이 될 것입니다. 걸포북변역에서 킨텍스역을 통해 GTX-A로 환승하여 서울 등 수도권 주요 거점지역으로 이동시간이 단축되도록 관련 지자체와 긴밀히 협의하여 사업을 조속히 추진하겠습니다.

용산까지 환승 없이 직결 추진되는 서부권 광역급행철도는 여의도, 용산 등 서울의 중심지역으로 보다 빠르게 철도 서비스를 누리도록 사업기간 단축을 추진하겠습니다.

추가 검토사업으로 반영된 서울5호선 연장은 김포골드라인과 도로교통의 한계를 넘어 교통편의가 개선된 광역철도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노선입니다. 더욱 적극적인 협의로 반드시 최종 반영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김포시 100년 대계(大計)를 위해서는 광역교통망의 완성이 중요합니다. 김포시가 소외될 어떠한 이유도 명분도 없습니다. 시민들이 당연히 누려야할 교통 서비스가 실현될 때까지 김포시가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 하겠습니다.

특히 서부권 광역급행철도는 서울시가 추진하고 있는 부천~잠실간 서울남부급행철도 계획과 연계해 수도권 동·서를 잇는 광역급행철도 노선이 구축될 수 있도록 서울시, 국토부 등과의 협의도 계속 진행하겠습니다.

서울5호선은 서울, 인천 등 관련 지자체와 긴밀히 협의하고 경기도에 승인 신청한 ‘2035 도시기본계획’에 담긴 대규모 도시개발사업 계획(김포한강신도시 제척 150만 평과 추가용지 등 220만 평)과 병행하여 경제성 향상 등을 통해 조속한 시일 내에 사업이 본궤도에 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이는 김포한강신도시의 완성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2035년 인구 76만 명의 김포시 미래의 광역교통 개선대책의 체계적인 완성과 실현을 위해 김포시의 계획을 정부에 지속적으로 요구하고 철도를 비롯한 도로와 대중교통 체계 정비에도 더욱 힘쓰겠습니다.

2021년 6월 29일

김포시장 정하영

김포신문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제그만 2021-06-30 10:44:58

    이렇게 결정됐으면 할만큼 한겁니다.. 김포 지역 카페를 통해 이 문제를 계속 정쟁화하는 사람들 많은걸로 압니다... 정신들 차려요!! 당신들이 그럴수록 오히려 욕하는 사람들도 있다는 것을 알기를 바랍니다..   삭제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