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농업·환경
김포새마을금고, '골목상권 상생협약'으로 지역경제 살린다김포시 지역상권 이용 고객에 사은품 1,100만 원 상당 지원
▲김포새마을금고가 지난 14일 장기먹자골 번영회(좌측부터 사무국장 배상협, 회장 강회원, 김포새마을금고 이사장 김종관, 상무 김정국)와 지역상인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포새마을금고가 코로나19 여파로 힘겨워하는 소상공인을 위해 내수경제 활성화 지원사업, '우리동네 스마일 어게인(sMile aGain)'을 추진한다.

내수 경제 활성화를 지원하는 스마일 어게인은 김포새마을금고 주변 지역상권(전통시장, 소상공인, 골목상권 등) 가맹점에서 MG체크카드로 결제 후 영수증을 지참하고 금고를 방문하면 내수경제 활성화 지원 물품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포새마을금고는 1,100만 원 상당의 고품질 국내 생산 생활용품 2종 200개와 코로나19 방역용품 700여 개를 사은품으로 내놨으며, 지역기반 금융협동조합인 새마을금고가 지역경제 주체들과의 상생으로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선다는 취지다.

김종관 이사장은 “김포새마을금고가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이 발생한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김포새마을금고는 해마다 김포시노인종합복지관, 김포복지재단, 1社1단지(LH 초당마을, 소망마을)등에 기부금, 기부물품을 지원하여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