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농업·환경
불 꺼진 통진(팬택)산업단지, 회생 프로젝트 시작됐다바이오헬스 관련 기업 (주)삼성케미칼 입주,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삼성케미칼 통진 신공장 조감도

김포 통진(팬택) 산업단지가 새로운 모습으로 김포 북부지역 활성화에 앞장선다.

통진(팬택)일반산업단지는 초창기 휴대폰 시장을 주름잡던 ㈜팬택이 입주해 활발히 운영됐었던 역사 깊은 산단이다.

하지만 북부지역 경제를 받쳐주던 ㈜팬택이 무너지면서 주변 경제상황이 더욱 악화되었고 2017년부터 2020년까지 10차례 경매가 유찰되면서 지역 슬럼화가 지속됐다.

이에 김포시는 2020년 해당 산업단지 활성화 방안을 수립하고 파산관재인과 경매 유찰의 문제점 및 대책을 논의했다. 또한 산업단지계획 변경에 따른 입주업종 변경 등 적극적인 행정지원과 차세대 유망 기업의 입주를 위한 맞춤형 플랜을 수립했다.

그 결과 지난해 11월 포스트코로나 시대 차세대 주력 산업인 위생용품 및 바이오헬스 관련 제품 등을 생산하는 ㈜삼성케미칼(대표 신언기)이 부지를 경매 낙찰 받았다.

이어 지난 9일 김포시와 경기도의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통해 산업단지 명칭변경 및 업종변경 등 세부적인 산업단지계획 변경 승인으로 ㈜삼성케미칼의 기업활동이 가능하게 됐다.

김포시 기업지원과 담당자는 “장기간 운영이 중단된 통진 일반산업단지의 회생을 통해 통진읍 또 더 나아가 김포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통진주민 2021-04-25 18:14:13

    통진 역세권 운운하던 높은양반..
    어디서 뭐하시오..
    김부선이나 만들어 놓고..
    교통이 없는데 무슨 활성화는 ..
    번지수 좀 맞추시오..   삭제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