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마산동 통장협의회, GTX-D 노선 유치 촉구 게릴라 캠페인 실시

마산동 통장협의회가 지난 8일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D 노선의 김포 유치를 위한 게릴라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김포골드라인의 혼잡율 개선 등 김포시 교통문제 해결의 유일한 답인 광역철도망 구축을 건의하기 위해 지난 2월 시작된 시민운동의 일환으로,유동인구가 많은 마산역 및 솔터마을 3단지 사거리 앞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50만 김포시민의 열망, GTX-D 노선 반드시 김포로!’ 라는 시민의 절실한 뜻을 담은 현수막과 피켓을 들고 실시했다.

김애영 통장협의회장은 “인구 50만을 앞두고 있는 도시규모에 비하여 열악한 김포 교통문제의 유일한 해결책은 광역철도이므로, 온 시민이 힘을 합쳐 GTX-D 노선유치에 성공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회숙 마산동장은 “자발적으로 뜻을 모아 주민들의 동참을 이끌어내주신 통장님들께 감사드리고, 우리 주민들의 절실한 요구가 반드시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