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마산도서관, 본격 개관

마산도서관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코로나19 감염병 확진자 증가 및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시행 등으로 개관식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하향시까지 연기했으나 마산도서관은 예정대로 9월 30일 운영을 시작했다.

첫날 아침 운영 개시 전부터 도서관 입장을 길게 줄서서 기다리는 모습에서 마산도서관 개관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감을 읽을 수 있었다.

이번 마산도서관 개관을 통해 한강신도시 지역의 도서관 서비스가 한층 다양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마산동 마리미 공원 내에 위치하는 마산도서관은 연면적 3,408㎡, 지하 1층 ~ 지상 3층의 규모로 건립됐으며, 1층에는 어린이자료실과 유아자료실이, 2층에는 디지털‧연속간행물 코너를 포함한 종합자료실이, 3층에는 다목적실과 문화교실, 동아리실, 북카페 등의 시설이 갖춰져 있다.

5만여 권의 도서와 90여 종의 신문‧잡지 등이 비치되어 있으며 운영시간은 평일에는 오전 9시부터 밤 10시까지, 주말에는 오후 5시까지이고, 매주 월요일과 일요일을 제외한 법정 공휴일은 휴관한다.

10월 20일부터 11월 10일, 매주 수요일 10:00 ~ 12:00에는 특화주제인 여행을 테마로 「여행하며 이해하는 유럽의 신화와 역사」을 진행한다. 온라인 비대면 강의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10월 1일부터 선착순 40명을 김포시 시립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받는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렵고 힘든 때이지만 도서관을 이용하면서 어려운 시기를 이겨낼 수 있는 힘과 위안을 시민들이 얻길 바란다.”라고 축사에서 밝혔다.

이혜민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이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