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김포시 중증발달장애인이 만든 ‘행복누리’ 생산품, 쿠팡 입점

김포시의 중증발달장애인 직업재활시설 ‘행복누리’가 생산하는 천연고체 세탁비누와 주방비누가 인터넷 쇼핑몰 쿠팡에 입점했다.

이번 입점은 국내 최대 전자상거래업체인 쿠팡측에서 먼저 입점 제의를 해와 성사된 것이라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행복누리는 천연식물성 원료로만 비누를 제조해 2019년 한국비건인증원으로부터 비건(Vegan) 인증을 획득한 시설로, 제품의 주원료 중 일부에 ‘김포금쌀’을 첨가해 사용하는 등 김포 농산물에 대한 우수성도 홍보하고 있다.

그동안 행복누리에서 제조·판매하는 세탁비누와 주방비누는 조합원 수 66만 세대에 달하는 한살림소비자협동조합에 전량 납품되어 왔다. 이번 쿠팡 입점으로 친환경 제품의 진정성을 더욱 인정받게 됐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