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농업·환경
지난해 사업장 2,737개 늘고 지역일자리 4,050개 증가했다고용보험 가입현황으로 본 고용동향

지난해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견딘 가운데 관내 고용보험 가입사업장이 늘고 가입자수가 처음으로 10만 명대에 진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에 따르면 고용보험 가입사업장은 전년도 25,912개에서 28,649개로 10.6% 늘어나고 가입자수는 99,082명에서 103,132명으로 4,050명(4%) 증가했다.

산업별(대규모분류)로는 건설업(937개) > 도소매업(604개) > 제조업(329개) > 부동산업(177개) > 숙박및음식점업(154개) 순으로 많이 늘었다.

가입자수는 도소매업(1,275명) > 보건및사회복지서비스업(1,124명) > 전문과학및기술서비스업(433명) >제조업(306명) > 교육서비스업(300명) > 부동산업(271명) 순으로 많이 증가했다.

한편, 고용충격이 가장 심했던 분야는 운수 및 창고업으로 사업장이 72개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일자리는 307개 감소했다. 숙박 및 음식점 관련 업소는 154개 더 생겼지만 일자리는 겨우 91개 늘어났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