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김포경찰서 소속 경찰관, 코로나19 확진 판정청사 임시 폐쇄, 경찰 260여명 전수 검사 진행 예정

김포경찰서 소속 경찰관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경찰서 청사가 임시 폐쇄됐다.

김포경찰서는 6일 여성청소년과 소속 50대 경찰관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경찰서는 즉시 건물을 임시 폐쇄하고 여성청소년과 소속 경찰관 15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또한 같은 층을 이용하고 있는 경찰관들도 검체 검사를 받게 했고, 경찰서 내 모든 경찰관 260여명에 대한 전수 검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확진판정을 받은 50대 경찰관은 다른 확진자와 접촉, 5일 검체 검사를 받고 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