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도 도의회
이기형 의원, “교육연수원 코로나-19 격리시설로 사용 후, 방역조치 잘 되었나”

경기도의회는 경기도교육청에 대한 다섯째날 행정사무감사에서 교육연수원이 코로나-19 격리시설로 사용한 이후 운영 현황 및 방역조치가 철저하게 이루어졌는지 질의했다.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위원장 정윤경)는 지난 11월 12일 경기도의회 제348회 정례회 중 교육연수원·평화교육연수원·언어교육연수원·혁신교육연수원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했다.

이날 교육기획위원회 소속 이기형 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4)은 코로나-19로 교육연수원이 격리시설로 운영되었는데 이용인원 등 운영 세부과정과 그 이후 방역조치는 제대로 이루어졌는지 확인하는 질의를 던졌다.

이에 교육연수원 관계자는 “직원용 숙소인 해오름관과 연수생용 숙소인 달맞이관, 강의실인 미래관 등 세 개의 건물 중 달맞이관 110여실을 대여하고 있다”며 “한편에서는 연수도 실시하면서 동시에 격리시설의 방역관리도 해야 하기 때문에 초기에는 고충이 있었지만, 현재는 월 2회 모든 실을 방역하고 매일 종합방역을 하여 연수생과 강사들에 대한 안전관리를 책임있게 운영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 의원은 “연수시설을 국가격리시설로 운영하면서 직원들 또한 많은 부담을 느끼는 등 애로사항이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면서 “직원들이 의연하게 대처하도록 위로와 당부의 말을 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이 의원은 각 연수원에“코로나-19로 학교와 관공서의 대다수 체육시설이 미개방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언급하며, “코로나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주민과 동호인들이 불편함을 호소하고 있어 체육시설 등 시설개방과 관련하여 해당 지자체와 협의를 통해 도민들의 편익이 증대될 방향을 모색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혜민 객원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이혜민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