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김포시, 저소득층 노인 틀니·임플란트 본인부담금 지원한다내년부터 만 65세 이상 의료급여수급자 600명 지원 대상...해당 조례 제정

김포시가 내년부터 저소득층 어르신 600명에게 틀니·임플란트 시술비용 중 본인부담금 전액을 지원할 계획이다.

민선7기 김포시의 신규 특수시책으로 김포시에 1년 이상 거주하고 있는 만 65세 이상 노인 중 의료급여수급자가 지원 대상이다.

상대적으로 본인부담금 비율이 높은 틀니·임플란트 시술비용을 지원해 저소득층 어르신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노년기의 치아건강도 돕기 위한 사업이다.

시는 사업추진에 앞서 보건복지부와 협의해 왔으며 최근 『저소득 노인 틀니·임플란트 지원에 관한 조례』가 제정되면서 사업추진을 본격화 하게 됐다.

정하영 시장은 “틀니와 임플란트 시술비 지원은 생활이 어려운 어르신들에게는 정말 꼭 필요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라며 “소외되신 분들이 없도록 공동체 모두가 더욱 실질적이고 촘촘한 복지서비스를 발굴해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