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9일 60대 양촌읍소재교회교인, 40대 대곶면거주 외국인 코로나 확진

관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 잇따르고 있다. 9일 대곶면에 거주하는 양촌읍 주님의 샘 장로교회 교인(60대 여성)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어 대곶면에서 거주하며 자가격리중이던 해외입국 40대 외국인이 같은 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두 확진자 모두 긴급방역 및 병원이송이 예정되어 있으며 역학조사 중이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