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월곶생활문화센터,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운영 재개

김포문화재단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됐던 월곶생활문화센터의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다시 운영하고 있다.

지난 7월 재개된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은 오는 9월까지 김포시민을 대상으로 운영될 계획으로 비대면·대면 교육을 동시에 진행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현재 ‘꽃을 그리다, 수채화’, ‘DIY클래스(캔들 만들기, 천연비누 만들기)’ 및 ‘신나는 드럼 기초교실’을 운영 중이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하여 대면교육 출입 시 발열 체크, 손 소독 및 마스크 착용을 필수로 하고 교육 시에는 좌석 간 거리두기와 자연 환기, 전후 소독을 진행하는 등 방역지침 준수하에 안전한 환경 속에서 프로그램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김포문화재단 최해왕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침체되어온 시민들의 문화생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하여 다양한 하반기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라고 말하며, “김포시민이 안전한 여가생활을 통해 일상 속에서 생활문화를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월곶생활문화센터에서는 오는 8월 8일, 인디언 텐트 안에서 가족과 함께 편안하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문화가 있는 토요일’을 개최하는 등 하반기 문화예술프로그램의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