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통진읍 축대, 폭우로 무너져

통진읍 서암리의 한 물류자동화로봇 생산공장 인근 축대가 폭우로 무너졌다.

3일 오전 9시 55분경 축대가 무너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공장 진입로에 있는 이 축대는 7미터 높이로, 축대가 무너짐으로 인해 인명 피해는 없었으나 흙이 쏟아지면서 주민들이 통행에 불편을 겪었다.

시는 중장비를 동원해 쏟아진 흙을 걷어내는 등 임시 복구 작업을 진행중이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