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크린넷 한강2집하장 송풍기 고장으로 사용 중단운양동 전역, 장기동, 장기본동 일부지역 24일까지 차량으로 수거

운양동 전역, 장기동, 장기본동 일부 지역에서 쓰레기를 처리하는 크린넷 한강2집하장의 송풍기인버터 고장으로 사용이 중지됐다. 

이번 고장은 시설 노후화 및 처리용량 과부하로 송풍기 인버터 6대 중 3대가 고장나면서 발생했으며 부품이 해외발주 대상이어서 수급에 다소 시간이 소요된다. 오늘 22일 이후에나 수급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포시는 24일까지 일주일간 관련 업체들이 긴급 차량수거에 나선다.

차량수거 대상지역은 라베니체 경계 북쪽의 운양동 전역과 장기동 및 장기본동 일부로 아파트는 24개 단지 1만 6,597세대이며 투입구는 400개소다.

김포시는 크린넷 고장 보고 즉시 아파트 등 관리사무실을 통해 가동중지와 차량수거를 안내하고 긴급 대책마련에 나섰다.

재가동 전까지 아파트 단지에는 임시 수거통을 설치하고 빌라와 상가에는 기존 투입구 옆에 쓰레기를 모아놓으면 차량으로 순회하며 수거할 계획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아파트와 상가, 주택지구를 나눠 긴급하게 차량수거에 나서게 됐다”며 “재가동 전까지 불편이 최소화 되도록 업체와 함께 모든 역량을 집중해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밝혔다.

김정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