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사설·기고
[기고] 웃음

웃음

웃음만치 즐거운 것은 없다
웃음만치 행복한 것은 없다
너와 내가 만난 곳
마음열고 미소부터 나누면
햇님처럼 밝아지는 하루
우리 한 마음 꽃이 핀다
나눌수록 함께하는
사랑의 자리
웃음은
너와 내 마음속에 피어나는
한송이 아름다운 꽃
온 세상을 행복하게 하는 환한 선물

장화연
김포 북부 노인 복지관
문예창작반

김포신문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