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타
관내 우수 식품, 학교 공급 이어져
김포시 학교급식 모니터링단 현장 점검

김포시가 학부모와 함께 김포생산 건강음료의 학교급식 공급을 늘려가고 있다.

김포시는 지난해 학교급식 모니터링단 학부모들과 함께 30개소의 식품업소를 방문해 현장 모니터링을 실시한 바 있으며, 이중 김포파주인삼농협 등 관내 우수 식품업소를 발굴하고 적극적인 학교 세일즈를 이어가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7월 하늘빛중학교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중학교 5개교, 고등학교 3개교 총 8개 학교 학생 10,408명에게 김포에서 생산한 홍삼음료와 홍삼녹용스틱, 착즙 쥬스, 총명음료를 공급했다.

김포시 학교급식지원센터도 식품제조가공업체 342개소 중 식품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HACCP) 지정 76개소의 가공식품을 분석해 학생에게 적합한 음료를 분류해 현장 모니터링 후 학교에 홍보하는 적극적인 활동으로 구매를 연결했다.

이혜주 학교급식 모니터링단장은 “김포에서 만든 100% 착즙 쥬스, 홍삼농축액 친환경 재료로 만든 고품질 식품을 저렴한 가격에 우리 아이들에게 제공 할 수 있어 참여한 학부모 모두가 보람되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더 적극적으로 우수 가공업체를 발굴해 김포산 공급을 늘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규만 교육지원과장은 “김포산 우수농식품의 학교급식 먹거리 선순환시스템이 정착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민관 협력 세일즈 활동을 더욱 활발히 펼치겠다”고 말했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