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타
“우리 고향인 김포의 주인이란 마음으로”김포시민회 이용수 회장 인터뷰

김포시민회, 지역사회 봉사·건전한 비판 역할까지 앞장

올해 회원 1,000명 영입 목표... 기업지원센터 창립 예정

Q. 취임 소감 부탁드립니다.

김포시민회의 사무처장, 감사, 수석부회장 활동을 하며 선배님들의 발자취를 지켜봐왔기에 자랑스러움과 무거운 책임감을 동시에 느끼고 있습니다. 김포시민회가 어떻게 해야 더 나아질 것인지 고민을 거듭하겠습니다. 자신감을 갖고 앞으로 나아가겠습니다.

Q. 장학사업과 봉사활동에 앞장서고 계시다고 들었습니다.

A. 김포시민회는 2016년부터 매년 불우이웃돕기를 해왔습니다. 사랑의 쌀 성금, 김포시 무료 경로식당, 아름복지나라, 한마음 노인대학 등 성금을 전달해 왔으며 앞으로도 계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또한 (재)김포시민장학회와 협의해 폭 넓은 장학 사업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앞으로도 가치 있는 일을 추구하려고 합니다. 경기도민회 장학 사업을 넘어 스스로 사업을 모색할 것입니다.

Q. 작년에 김포시민포럼을 개최하셨습니다. 소통과 화합을 넘어 지역을 비판하기도 하며 목소리를 내신다는 점이 큰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 이에 대해 소감과 포부가 있으시다면.

A. 지난 해 김포시민포럼을 처음 개최했습니다. 이를 통해 무분별한 난개발, 군사접경지로써의 철책선, 한강하구의 철새도래지 보존, 기타 김포의 발전 방향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습니다.

새로운 장을 열 수 있었다는 것에 감사합니다. 처음 개최하는 것이다 보니 주제가 다양했는데, 이는 장점일 수도 있지만 의견 결집이 부족했다고 볼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미숙한 점이 많으나 노력해 더 큰 포럼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김포시민회는 앞으로도 김포신문과 함께 할 수 있는 것들을 협의하고 싶습니다. 토착민의 근성으로, 아름다운 김포가 될 수 있도록 이슈를 발굴하고 시민과 함께 하고자 합니다.

Q. 김포시민회에서 가장 심각하게 생각하시는 김포의 현안은.

A. 김포의 가장 큰 현안은 균형 있고 안정적인 지역 개발이 아닐까 합니다. 소외되는 지역이 생기거나 치우치지 않도록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Q. 회원 수가 설립 때보다 많이 늘었습니다. 인적 네트워크 역할을 크게 할 것 같은데, 서로 힘이 되어주시기 위해 어떤 활동을 하고 계시며, 회원을 더 늘릴 방안은 있으신지요.

A. 능력 있고 책임감 있는 인재를 계속해서 영입하는 것이 더 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길일 것입니다. 의지와 열정을 갖고 활동할 수 있는 진성회원으로만 선별해서 영입을 할 것입니다. 현재 200여 명의 회원들이 있는데, 올해 목표는 1,000명을 모으는 것입니다. 이를 위해 회원배가운동에 전력을 다하겠습니다.

Q. 내년 역점 사업과 앞으로의 활동 목표에 대해 설명 부탁드립니다.

재경김포시민회에서 김포시민회로 명칭을 변경한 바 있습니다. 우리 시민회는 50년의 전통을 자랑하며, 원로 회원님들이 쌓아오신 업적을 계승·발전시키고 역량 있는 후배, 젊은 회원과 함께 지역사회 우리 고향인 김포의 주인이 되고자 총력을 다하겠습니다.

역점 사업으로는 회원들의 체력과 건강한 사고력 증진을 위한 골프 모임을 매달 개최하고 있고, 등산모임을 보다 활성화하고자 합니다. 김포시민회는 장학사업, 불우이웃돕기에도 앞장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서도 아낌없이 봉사할 것입니다.

또한 김포시민회 회원끼리 상생할 수 있는 방안 중의 하나로 기업지원센터를 창립, 운영할 예정입니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