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행정
박상혁 민주당 김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4일 출판기념회 개최“청와대 출신 변호사 박상혁, 김포시민과 함께 현장 속에서 도시완성의 답을 찾다”
▲박상혁 민주당 김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사진 왼쪽)와 임채정 전 국회의장(사진 오른쪽)

문재인정부 청와대행정관 출신 박상혁변호사가 1월 4일, 연인원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책 ‘김포와더불어 박상혁이 만난 사람들’의 출판기념회를 가졌다. 1,2층 합쳐 총 500석인 김포아트홀의 좌석이 부족해 많은 참석자들이 서 있거나 로비에 머물렀다.

방송인 김미화씨의 사회로 진행된 이 날 행사에는 임채정 전 국회의장, 김두관 의원(김포갑), 홍익표 의원(성동을), 박홍근 의원(중랑을) 등 전·현직 국회의원이 대거 참석했다. 박상혁 변호사가 올해 5월까지 근무했던 문재인정부 청와대의 관계자들도 축하를 위해 참석했다. 조현옥 전 대통령비서실 인사수석과 진성준 전 정무기획비서관(전 국회의원), 최우규 전 홍보기획비서관 등이 행사장을 찾았다.

또한 신원철 서울시의회 의장, 박금옥 김대중정부 청와대 총무비서관, 정연순 전 민변 회장, 김종욱 전 서울시 정무부시장, 이경호 한국노총 사무처장, 강용주 전 광주트라우마센터 센터장 등 다양한 정계·법조·시민사회계의 내외빈들이 축하를 위해 김포를 찾았다.

이 날 행사의 메인 순서는 ‘토크쇼’로 박상혁 변호사가 선대의 터전 김포에서 터를 잡은 이유와 앞으로의 과제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 책의 부제는 ‘청와대 출신 변호사 박상혁, 도시 완성의 답을 현장에서 찾다’로 김포시민과 주제별 전문가들과의 대화 내용을 중심으로 집필되었다. 박상혁 변호사는 “김포평야에 아파트만 자라는 것이 아니라 교통, 교육, 문화 등이 함께 꽃피어야 한다”며 도시 완성의 과제를 해결하는 데에 보탬이 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패널로는 홍익표 의원(더불어민주당 원내수석대변인)과 가수 김창열(DJ DOC)이 무대에 올랐다. 각각 대학교 선후배와 고등학교 동창 사이인 두 패널은 박상혁 변호사에 대한 애정과 신뢰를 드러냈다. 홍익표 의원은 박상혁 변호사에 대해 “하겠다고 하면 꼭 결과를 내는 사람이고, 입법부와 행정부,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시민섹터와 정부섹터를 다 경험한 흔치 않은 사람”이라며 신뢰를 표현했다. 가수 김창열은 박상혁 변호사를 “약속을 반드시 지키는 친구”라고 표현하며 두 사람의 고향인 김포를 발전시켜주길 바란다는 바람을 전했다.

박상혁 변호사는 “시민들의 현장감과 지혜, 전문가의 지식, 공무원의 정보와 실력 있는 정치인의 힘, 이 모든 것들이 어우러질 때 진짜 변화가 시작될 것”이라며 이 책을 쓴 소회를 밝혔다. 또한 “들려주신 모든 말씀과 시민들의 삶의 모습을 결코 잊지 않겠다”며 항상 현장에서 함께하겠다는 의지를 표현했다.

한편 박상혁 변호사는 문재인정부 청와대 행정관 출신으로 서울시 정무보좌관과 임채정 국회의장 비서관으로 근무한 경력이 있으며, 21대 총선 김포을 지역 예비후보이다.

김중휘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중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