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소통과 협업으로 만든 축제 ‘김포청소년영화제’

관내 청소년, 학부모단체, 영화인단체 등 협업

2500여명의 관람객, 개막식 한 자리서 모여

 

김포청소년영화제가 지역 내 마을공동체의 힘으로 개막했다.

조성륜 (마을문화공동체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집행위원장을 중심으로 김포시학교운영위원회협의회, 김포시학부모회장협의회, 김포시여성단체협의회, 김포사랑운동본부, 일만장학회,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등 지역의 여러 봉사단체들이 청소년영화제 개막식 운영과 각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힘을 모으는 ‘진정한 소통과 협업’이 이뤄졌다.

특히, 전국영화교육연구회, 실천교사교육모임, 징검다리교육공동체, 서울교사노조 등 미디어교육에 관심 있는 교육관련 단체들이 협력한 점도 주목할 만 한 점이다.

개막 첫 날인 지난달 30일, 김포생활체육관에 2,500여명의 관람객과 내외빈, 청소년영화인과 교육단체, 영화인단체가 자리했고 정하영 시장의 개막선언을 시작으로 영화제가 진행됐다.

이날, 국내외 청소년순수창작영화 406개 작품(국내작 374개, 해외작 32개) 중 경쟁부문 63개 작품을 비롯해 비경쟁부문 14개(국내 9개,해외 5개), 김포특별부문 23개 등 총 100개 작품에 대한 시상(대상-‘오 마이 러브’부산 동수영 중학교 임지섭 연출)과 개막작 상영(유월, 사랑은 꿈과 현실의 외길목에서), 개막공연(은빛챔버오케스트라, 고등래퍼 호치키스& 교사래퍼 달지쌤, 개막작 ‘유월’ 주연배우 심현서독무-뮤지컬 빌리엘리어트 주연, 영화배우 박길수 노래)과 총 82개의 영화체험부스와 지역상품홍보부스, 청소년리셉션파티(청소년 비보이 공연, 청소년디제이가 진행하는 댄스파티), 팝콘과 솜사탕 만들어보기 코너 등이 진행됐다.

레드카펫 행사와 개막식에는 청소년영화인들의 입장을 시작으로 (사)한국영화감독조합, (사) 한국영화프로듀서조합, (사)한국시나리오작가조합을 비롯한 국내외 영화산업에 종사하는 전문영화인 150여명과 경기콘텐츠진흥원(이사장 김경표)을 비롯한 관련기관의 내외빈, 영화배우 정인기, 영화배우 겸 가수 박길수 외 다수의 영화배우, 서울영화허브센터, 영화플랫폼 무비다 대표 등 영화인이 대거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GIYFF청소년운영위원, GIYFF청소년집행위원, GIYFF지역운영위원 등이 직접 기획과 운영, 실무에 참여해 전국에서 참가한 1,500여 명의 청소년들이 다양한 영화체험과 공연 등으로 구성된 청소년 축제를 흥겹게 즐기고 체험하는 자리가 됐다.

개막식 다음날인 12월 1일에는 드론항공촬영마스터클래스, 어린이, 청소년, 평화, 뉴미디어, 콘텐츠를 주제로 한 한강하구 희귀야생조류 생태시네마 로케이션투어가 수상자 및 김포지역 청소년들의 참여로 이뤄졌다.

한편, 영화제는 12월 4일까지 국내 외 청소년 순수창작영화 수상작(경쟁, 비경쟁, 김포특별부문) 100편과 초청작 11편(유월, 파이트걸, 벌새, 입시충, 메기 등) 총 98편을 메가박스 김포한강신도시, CGV김포, CGV김포운양, 장기도서관 등에서 총 31회 차를 상영한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