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교육
통진중 어울림반, 경기도 보치아 전체우승

통진중학교 어울림반(특수학급) 학생들이 지난15일 경기도 서수원 칠보체육관에서 열린 2019 경기도 교육감기 장애학생 스포츠클럽 보치아대회에서 초,중,고 통합 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통진중 어울림반 학생들은 예선전부터 결승전까지 지속적으로 큰 점수차를 내며 승리해 보치아 관계자들의 이목도 집중시켰다.

경기마다 승리하며 보치아 관계자들의 관심도 함께 받아 경기도 보치아 전망을 밝게 해주었다.

대회에 참가한 통진중 어울림반 학생들은 “김포시 대회부터 경기도 대회까지 학생 및 성인부에서 우승을 해봤으니 이제 전국대회에 나가서 우승을 꼭 해보고 싶다”며 당찬포부도 밝혔다.

학생들을 지도한 송영수 특수교사는 “우리반 학생들이 하나가 되어 열심히 연습한 결과이며, 장애 학생들은 목적지에 조금 느리고 천천히 갈 뿐 누구보다 더 정확히 가고 잘할 수 있는 능력이 있다며 장애학생을 지도하여 얻는 기쁨은 너무 값지고 소중하다”며 우승소감을 얘기했다. 이어 송 교사는 “지금과 같은 결과를 얻기까지 적극적으로 환경을 만들어주고 지원해 주신 교장 선생님과 김포시 장애인체육회에 정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송영수 특수교사는 2009년부터 통진중학교에 근무하며 장애인 탁구선수를 발굴하고 지도하여 3명의 학생을 청각 장애인탁구 국가대표로 선발되는 성과를 이뤘다. 이외에도 장애인 축구 경기도 대표선수 및 실내 조정선수를 발굴하여 전국대회에서 우승을 하게하는 등 장애인 체육에 많은 관심을 가져 학생들이 잘하는 분야를 적극 발굴하는데 헌신의 노력을 하고 있다.

한편, 통진중 어울림반 학생들은 지난 4월 김포시장기 장애인 보치아대회에서 개인전 1위, 지적부 2위을 차지했으며, 5월 양주시장배 대회에서는 청소년 개인전 1위 및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