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김두관 의원, “한강시네폴리스 용수공급, 부래도 관광자원 개발 사업비 50억 원 확보 ”한강시네폴리스 공업용수도건설 30억, 부래도 관광자원개발 20억 등

김두관 국회의원이 30일 한강시네폴리스 공업용수도 건설 사업비 30억 원, 부래도 관광자원 개발 사업비 20억 원 등 2020년 지방이양 균특회계 예산 50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한강시네폴리스 공업용수도 건설’ 사업은 산업단지 입주 시기에 맞춰 원활하게 용수를 공급해 입주민 및 입주기업의 불편을 해소하고 원활한 기업 활동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 사업은 국비를 지원받아 왔지만 해당 사무가 지방이양 균특회계 대상사업으로 경기도에 이관되면서 경기도의 지원 결정이 필요한 사업이었다. 김 의원은 한강시네폴리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해당 예산의 지원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설명하고 설득한 끝에 30억 원의 예산을 확보하게 되었다.

한강시네폴리스 산업단지 조성사업은 현재 민간사업자의 보상단계에 있다. 해당 사업의 직접적인 행정 절차는 완료되었지만, 김 의원은 총 사업비 840억 원 규모의 시네폴리스 진입도로 사업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시키고, 실시 설계 및 착공 국비 18억 원을 확보하는 등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노력해 왔다.

‘부래도 관광자원 개발’ 사업은 총사업비 72억 원을 투입해 대명항, 평화누리길 등 주변 관광자원과 연계한 관광벨트로 구축하기 위한 사업으로, 생태관광 명소 조성으로 관광객 유치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사업 역시 관련 사무가 경기도로 이관되면서 경기도의 지원 결정이 중요했다. 이번 예산 확보를 통해 출렁다리, 해안산책로, 숲길산책로, 휴게쉼터, 전망쉼터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김두관 의원은 “예산확보를 위해 애써주신 정하영 시장과 공직자 여려분에게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예산은 한강시네폴리스 사업의 원활한 진행과 김포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한강시네폴리스 사업으로 시민들께서 걱정이 많으신데 민간사업자 보상이 원활하게 마무리되고 기업의 입주가 이뤄지기를 바란다”면서 “한강시네폴리스 진입도로 건설 사업, 공업용수도 건설 지원 등 한강시네폴리스의 원활한 사업추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예산과 사업들을 최대한 발굴·지원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