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김포시의회, “지역사회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에 관심가져야”‘청소년 수면유도제 오남용 방지 릴레이 활동’ 참여

김포시의회가 ‘청소년 수면유도제 오남용 방지 릴레이 활동’에 참여하며 시민사회의 적극적 관심을 호소했다.

시의회가 참여한 이번 릴레이 활동은 대다수의 청소년들이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해 육체적 무력감 뿐 아니라 우울증까지 이어지는 상황에 대해, 청소년이 약물에 의존해 해결하려는 현상의 심각성을 일깨우고자 마련된 캠페인이다.

김포시청소년육성재단이 중심이 돼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시의회는“청소년이 약물이 건강에 미치는 심각성을 모르고 오남용 하는 사례가 많다는 것에 놀랍다”며“공공기관을 비롯해 지역 약사회 등 민간단체와 기관, 보호자가 적극 협력해 청소년이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약물 중독 진료환자수가 7만7천여명으로 10대, 20대 약물중독 증가율은 14.8%나 증가했다. 이러한 약물에는 마약류뿐 아니라 식욕억제제, 수면(유도)제, 해열제 등이 대표적인데, 이중 전문의약품으로 분류된 수면제는 의사의 처방이 필요하지만 수면유도제로 사용되는 일부 제품은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문제점이 있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