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돼지열병
경기도의회 ASF 관련 공조체계 구축 논의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가 9월 20일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대응 관련 공조체계를 점검하고 후속조치를 논의했다.

이번 긴급회의는 사회적 재난상황으로 확산되고 있는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동물방역, 살처분 등을 수행하는 인력의 트라우마 극복을 위한 상담업무, 축산가공식품의 안전성 점섬을 위한 대책 등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보건복지위원회에서는 정희시 위원장 등이 참석하였으며, 경기도 보건건강국과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현황을 보고받고 이번 전염병이 인체 감염 위험성이 없는 부분을 적극 홍보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또한 살처분을 직접 수행하는 인력에 대한 트라우마 상담지원과 식육가공품에 대한 검사법 준비 등 만반의 대비를 해줄 것을 요청했다.

위원회에서는 끝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 농림축산검역본부 등 중앙기관과 동물방역위생과, 동물위생시험소 등 도 관련 부서와의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정보 공유를 통한 소통을 당부했다.

김중휘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중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