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
노인 일자리사업, 5억 1,800만 원 예산 추가

김포시가 하반기 노인 일자리사업에 5억 1,800만 원의 예산을 추가로 확보해 총 52억 원 규모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하반기 조기 종료 예정이던 공익형 일리사업의 기간이 연장되며 신규일자리도 창출된다.

김포시는 이번 확대를 통해 100명의 어르신에게는 신규일자리를 제공하며, 기존 참여 중인 경로당 식사도우미, 지역사회환경개선사업 등 700여 명의 어르신에게는 연말까지 사업연장을 함으로써 총 800여 명의 어르신의 사회참여활성화 및 소득보전을 돕는다.

김포시는 작년 대비 269개의 노인 일자리를 확대해 올해 총 1,800명의 어르신들에게 공익형, 시장형, 사회서비스형, 인력파견형 등 40개의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신규사업으로 스타벅스 시니어서비스맨, 치매안심센터지원, 노인일자리 모니터링 등이며, 지역아동센터에 영어·피아노·한문 등 학습지도 지원사업도 추진했다.

또한, 수요가 많은 초등학교 대상 스쿨존 교통지원 및 학교급식 도우미도 73개를 확대하는 등 이번 추경을 통해 신규 일자리 100개를 확대함에 따라 올해 총 1,900명의 어르신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게 된다.

김포시는 노인 일자리사업을 통해 더 많은 어르신들이 일할 수 있는 기회 창출과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다양하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