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사설·기고 사설
<사설> 5호선 철도 유치 할 것인가, 말 것인가!시민에게 판단 물어야

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은 2018년 12월 19일자로 국토부에 의해 ‘한강선’으로 명명하여 발표함으로 사실상 김포로 연장되는 것으로 결론이 났다. 이런 결정에 의해 2019년 9월 대도시광역교통망 기본구상(안)을 반영시키고, 2020년 국가광역철도망계획을 수립·심사하여 통과되면, 2021년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영되는 절차를 거치게 된다. 그 다음에는 기획재정부가 순조롭게 예산수립을 해주어야 2023년경에 공사를 착공하고 대략 5년 정도 공사기간을 거친다면 2028년경에 5호선 철도가 김포에 들어오게 된다.

홍철호 국회의원은 이번 기회를 놓치게 되면 5호선 철도는 2025년이나 되어야 다시 거론하게 되고 그 때에 확정되더라도 철도개통은 2033년경에나 개통된다. 대략 14~15년 뒤의 이야기가 된다고 주장한다.
5호선 철도 논란은 건설폐기물처리장이 5호선과 함께 따라와야지만 철도사업을 하게 되는 시금석인 B/C값(편익 대 비용의 사업성)이 최소 0.9이상 확보되어야 철도사업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현재 국회 국토교통위원으로 5호선 철도의 김포 유치를 위한 노력으로 ‘한강선’명명을 따낸 홍철호 국회의원은 건폐장 문제로 5호선 철도가 미뤄져서는 안 된다면서 빠른 시간 안에 시민의 공론을 통해 건폐장까지 들어올지, 말지를 결정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증가하는 김포시세와 인구유입에 대비하기 위한 교통망은 현재의 경전철로는 불가능하기에 5호선 철도는 필수불가결 하며 부속적 건폐장은 친환경적으로 건설할 수 있어 꼬리가 몸통을 흔드는 본말이 전도되어서는 안 된다고 주장하고 있다.
반면, 김준현 민주당김포시을지역위원장은 건폐장은 시민의 건강과 김포의 가치를 위해서도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내세우고 있다. 지금의 한강신도시를 확장하는 제2기 한강신도시를 선정할 때 5호선 철도를 유치하는 것이 올바른 선택이라 주장한다.
참고적으로, 서울시의 개화동 5호선 차량기지의 건폐장 부지는 22만 1,487㎡(약 6만 7,000평) 가량이고 이전 대상 건폐장은 2만 1,487㎡(약 6,500평) 수준이다.

지금까지 건폐장이 문제시 되었던 것은 소음·분진을 일으키는 수집과 운반을 하는 업체 때문인데, 이제는 관련법이 개정되어 수집·운반 업체에서 분쇄행위가 불가능하고 해당 공사현장에서 분쇄하도록 되었다. 지금의 건폐장은 분쇄하고 적재하는 장소가 아니라 재활용하는 시설에 불과하다. 김포에는 현재 대곶면 대벽리에 4만 9,586㎡(1만 5,000평) 규모의 건폐장이 운영되고 있으며 현행 법령을 준수하여 현대식 공법으로 건폐장을 만든다면 시설 전체를 옥내화 할 수 있어 분진의 비산을 막을 수 있다.

내년도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벌써부터 줄다리기가 시작된 듯하다. 경기도 내에는 102개의 건폐장이 존재하고, 건폐장이 많은 화성시나 양주시는 12개가 존재한다.
현대식 건폐장을 지어가며 5호선 철도를 유치할 것인가? 환경문제를 유발할 소지가 있는 건폐장을 이유로 5호선 철도를 14~15년 이후로 미룰 것인가? 김포시민이 현명하게 판단할 일이다. 

김포신문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푸른솔 2019-09-20 11:25:27

    경정철을 초기 게획했던대로 9호성 연장으로 합시다.
    5호선 연장은 노선이 복잡하고 시간도 많이소요되어 실이익이 없다고 판단 됩니다.
    많은 시간을 인냐해온 김포시민으로서 9호선 연장으로 인한 지체시간은 더 기다릴수 있습니다.   삭제

    • 조수미 2019-09-11 16:11:57

      건폐장을 유치하더라도 5호선은 유치되어야 합니다.   삭제

      • 김포시민 2019-09-11 08:37:43

        건폐장과 지하철이 무슨 관계인가요? 교통수요가 있고 필요한곳에 지하철 만들면되는거지 혐오시설 유치해서라도 가져오자는건 무슨논리인가요? 본말이 전도된건 이런걸 얘기하는겁니다. 저도 건설업하지만 친환경건폐장이란건 보지도 못했고 지하철건설보다도 해결해야하는 과제가 더많은 실체도 없는 미래의 첨단 시설입니다. 그런시설이라면 지금 강서구 건폐장을 새로 재건축해서 만들어 쓰면 되는거 아닐까요? 어떻게보면 지금 서울시는 단순히 건폐장이전부지를 찾는것보다 앞으로 쏟아질 서울시 재개발, 재건축 폐기물 처리시설을 찾고있는건지도 모릅니다.   삭제

        • 정대성 2019-09-10 20:46:29

          김포한강선은 국토부에서 발표한 것이고, 서울시, 인천 서구, 김포 등 광역, 기초지자체 3개 시구가 관련되어 있는데 위 사설 내용만 읽어보면 꼭 김포에 건폐장이 들어와야 한다는 것인데 납득하기 어렵습니다. 우리 김포시는 기다렸다가 천천히 해도 된다고 봅니다. 왜냐하면 상당기간은 김포도시철도로 교통수요를 감당할 수 있으며 국토부 발표 한강선 노선도로만 보면 김포공항까지 가는데도 많은 시간이 걸리고 중전철로 운행시간이 다소 길기 때문 입니다.   삭제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