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KB금융, 장기동에 ‘KB통합IT센터’ 준공

운영동, IT동 등 2개동 구성

전 계열사 IT 인프라 집중

 

KB금융그룹 전 계열사의 IT 인프라를 집중화한 ‘KB 통합 IT 센터’가 김포 한강신도시 장기동에 자리잡았다.

KB국민은행은 지난 19일 “KB금융그룹 미래 성장동력의 기반이 될 KB통합IT센터를 준공했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기존 메인센터 및 백업센터 노후화에 따라 김포시와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후, KB통합IT센터 착공에 들어간 바 있다.

이번에 새롭게 구축된 KB통합IT센터는 2개동 총 연면적 12,171평으로, 지하2층,지상4층의 운영동과 지상 7층의 IT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운영동은 종합상황실, 관제실, 휴게실, 피트니스룸, 식당 등 직원들이 근무할 수 있는 시설으로 갖춰져 있다. IT동은 서버 및 주요 장비가 설치되는 동으로 각종 사고에 대비해 시설을 지상으로 배치했으며, 면진설계를 적용해 8의 강진에도 시설 및 데이터의 손상이 없을 정도로 안전성을 확보했다. 또한, 전원공급 이중화 등 365일 무중단 전원공급 시스템, 초고속 정보통신건물 특등급 인증, 생채인식 출입통제 시스템, 용도별 망 분리를 통한 안정적 네트워크 시스템 구축 등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새롭게 구축된 KB통합IT센터는 메인센터 역할을 담당하고, 기존에 있던 센터는 백업센터로 운영할 방침이다. 특히, 은행, 증권, 보험, 카드 등 IT 인프라와 기술을 한 곳에 집중화해 그룹 차원의 시너지를 강화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19일 열린 준공식에는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 박정림 KB증권 사장, 양종희 KB손해보험 사장,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 등이 참석했다.

준공식에서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KB통합IT센터는 KB금융그룹 전 계열사의 IT 인프라를 집중화, 표준화할 것”이라며 “앞으로 KB금융의 디지털 전략을 구체화시키는 가치 창출의 중추적 역할을 해낼 것”이라고 밝혔다.

허인 KB국민은행장은 “변화와 혁신은 이 시대에 생존을 위한 필수조건이다. KB통합IT센터를 기반으로 고객 중심의 디지털 역량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주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