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김포서 일가족 연탄가스 흡입... 2명 숨져

구래동 한 아파트에서 연탄가스 중독으로 아들과 어머니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8일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전날인 7일 오전 10시 50분께 구래동 한 아파트 7층에서 A(41)씨와 아들 B(10)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

다른 방에 있던 딸 C양도 연기를 일부 흡입해 병원에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이들은 모두 연탄가스를 마신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김포경찰서 관계자는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고, 경위를 현재 조사 중”이라며 “시신을 모두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 의뢰할 방침”임을 밝혔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