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아파트서 염산 뿌리고 흉기 휘두른 50대 체포... 3명 부상

풍무동의 한 아파트에서 50대 여성이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둘러 남성 1명과 여성 2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전 9시경 한 아파트 7층 승강기 앞에서 A(50·여)씨가 B씨(75·남)에게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둘렀다.

염산이 복도 바닥으로 뿌려져 B씨는 염산 피해를 입지는 않았으나 흉기에 팔 부위를 다쳤으며, 승강기 앞에 있던 주민 C(63·여)씨와 D씨(37·여)는 염산이 몸에 튀며 화상을 입었다. B씨는 안면부 머리와 좌측 안구에, B씨는 우측 발에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아파트 옥상에 있다가 출동한 경찰에게 체포됐다. A씨는 지인 B씨를 다치게 할 목적으로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으며, 나머지 주민 2명은 A씨와 모르는 사이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과거 B씨와의 법적 분쟁에서 패소한 것에 화가 나서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