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농업·환경
김포도시공사, 한강시네폴리스 대체민간출자자 공모“공정한 공모 통해 우량한 대체출자자 선정 및 주민 피해 최소화”
한강시네폴리스개발사업 조감도(사진제공 = 김포도시공사)

김포도시공사(사장 원광섭)가 한강시네폴리스 조성사업의 민간출자지분 80%에 대한 대체출자자를 4월 중에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기존 민간출자자들이 대체출자자 공모에 동의하고 ‘대체출자자(민간사업자) 공모 동의 확약서’를 김포도시공사에 제출하면서 공모계획이 확정됐다.

한강시네폴리스 조성사업은 수차례 주민들과의 보상금 지급약속 불이행 등 사업추진에 난항을 겪음에 따라 지난해 민선7기 출범이후 공익성 중심으로 사업 전면재검토가 이루어졌고, 우여곡절 끝에 기존 민간출자자들이 대체출자자 공모에 동의하면서 사업에 청신호가 켜지게 됐다.

김포시 관계자는 “본 사업은 장기간 지연된 사업이었지만 민선7기 개발사업 정책기조인 정책성, 민의성, 환경성, 공정성, 경제성에 맞춰 재검토 추진된 사업이었으므로, 빠른 시일 내에 공정한 공모절차를 이행해 줄 것을 도시공사에 요청했다”고 말했다.

김포도시공사 관계자는 “공정한 공모를 통해 우량한 대체출자자를 선정할 계획”이며 “주민들의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조속한 시일 내에 공모를 마무리하고 사업을 정상화 시키겠다”고 밝혔다.

한강시네폴리스 조성사업은 김포시 고촌읍 향산리와 걸포동 일대 1,121,000㎡(33.9만평)에 전면매수에 의한 SPC 민·관 공동개발 방식으로 문화콘텐츠와 첨단기술이 융합된 창조형 미래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인천공항 및 김포공항과 인접하고, 외곽순환고속도로와 김포한강로, 김포도시철도 등 교통인프라를 통한 우수한 접근성과 상암DMC, 한류월드, 파주출판단지 등 주변 문화콘텐츠단지와 연계하여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 시킬 수 있는 최적의 입지조건을 갖추는 등 향후 김포의 성장동력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되는 사업이다.

한편 김포도시공사는 2014년 매출 2,978억 원, 당기순이익 1억 원, 부채상환 1,200억 원을 시작으로 지난해 매출 2,340억 원, 당기순이익 35억 원을 기록했으며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 걸포4지구, 고촌지구, 풍무2지구, 한강시네폴리스 산업단지, 고촌 신곡리 주차장 신축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김중휘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중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