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농업·환경
김포시 지역화폐 명은 '김포페이'뜻 유추 쉽다는 것이 선정 이유... 오는 18일부터 모바일 가맹점 모집

오는 4월부터 발행되는 김포시 지역화폐 명칭이 ‘김포페이’로 잠정 결정됐다.

지난 1월 29일부터 2월 13일까지 시가 진행한 명칭 공모에서, 접수된 451건 중 3차에 걸친 심사를 통해 최우수작으로 ‘김포페이’가 선정된 것. 선정된 이유는 뜻을 유추하기가 쉽다는 점 때문이다.

시 관계자는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 등이 이미 시민에게 익숙하기 때문에 ‘김포시의 화폐’라는 것이 바로 인식될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그 외 우수작으로 ‘골드페이’가, 장려작으로는 ‘금빛누리’가 각각 선정됐다.

한편, 김포시 지역화폐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해 하나의 플랫폼에서 체크카드와 모바일QR결제가 가능하도록 했다.

올해 110억 원 규모의 지역화폐가 발행되며 청년배당, 산후조리비 등이 지역화폐로 지급된다. 일반 시민들도 개인적으로 구매해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이용자에게는 상시 6%의 구매 할인 혜택이 주어지며, 명절 등 특정 시기에는 최대 10%까지 할인받아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현금영수증과 마찬가지로 소득공제(30%) 혜택이 주어지고 가맹점은 가맹‧결제수수료 부담이 없다.

김포시는 선정된 명칭을 바탕으로 오는 18일부터 모바일 가맹점을 모집할 예정이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