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도
경기도, 구제역 방역 총력... "감염 축산물 유통 가능성 없어"

지난 1월 31일, 경기도가 구제역 차단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어 구제역 감염 축산물유통 관련 가능성이 없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지난 28·29일 안성시 소재 소농가에서 구제역 발생 후, 추가 발생을 막기 위해 신속한 살처분, 긴급 백신 접종, 오염지역 차단 및 소독 실시 등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감염된 가축이 도축돼 유통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현재 도내 10개 포유류 도축장에 검사관이 파견됐다.

발생농장 인근의 농장에서 출하 시 농장에서 사전 검사를, 최단거리 내 도축장에서 도축 전 상세한 추가 검사도 진행 중이다.

도 관계자는 “철저한 관리감독 진행 중으로, 감염된 가축이 유통될 가능성은 제로라고 말씀드릴 수 있다. 도민 여러분께 안심하셔도 좋다는 말씀 드린다”고 말했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