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사고
김포성당 150년 된 소나무 태풍에 쓰러져

북변동 김포성당 내 위치한 150년 된 소나무가 태풍의 여파로 지난 5일 오후 5시 께 쓰러졌다.

이에 새마을김포시협의회 정일성 회장 및 김포성당 레지오단이 다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도움 협조를 요청했으며, 함께 원상 복구 작업에 돌입했다.

한편, 이번 사고로 인해 발생한 사상자는 다행히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박윤진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박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