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개발·부동산 교통
김포시청역명, ‘사우(김포시청)역’ 결정선호도조사 1,343명 참여.. 사우 51% vs 현행유지 23%

순위

1

2

3

4

5

합계

명칭(안)

사우역

(김포시청역)

현행유지

김포시청역

(사우역)

사우풍무역

풍무사우역

 

시민

622

221

149

69

23

1,084

공무원

52

94

78

18

17

259

합계

(득표율)

674

(51%)

315

(23%)

227

(17%)

87

(6%)

40(3%)

1,343

(100%)

2019년 개통예정인 김포도시철도 김포시청역의 역명이 사우(김포시청)역으로 혼용하여 사용하는 것으로 결정됐다.

‘사우’에 대한 시민들의 역명 개정 의견이 제기됨에 따라, 김포시는 지난 7월말 선호도조사를 실시한 바 있다. 김포시는 선호도조사에 1,343명이 참여했고, 김포시청역을 사우(김포시청)역으로 개정안이 674명 51%, 현행유지안이 315명 23%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에 김포시 도시철도과는 선호도조사 결과와 그간 역명 관련 의견들을 종합한 결과 사우, 풍무동의 시민들이 개통시 찾아가기 쉽고 정체성, 역사성, 상징성을 갖도록 역명을 김포시청역에서 사우(김포시청)역으로 개정한다고 전했다.

한편, 김포도시철도의 역명은 지난 2016년 6월, 시민들의 제안과 선호도조사를 거쳐 결정된 바 있다. 정체성과 역사성, 상징성에 중심을 두고 역명칭이 확정되었으나, 역명 중 역사성과 정체성이 유일하게 미반영되어 있는 「사우」에 대해 시민들이 지속적으로 역명 개정 의견을 제기함에 따라 김포시에서는「사우」행정구역 중 역사가 포함되어 있는 2개소(김포시청역, 풍무역)에 대해 상징성, 역사성, 정체성, 미래지향성, 공정성 등을 감안, 사우 표기의 적정 지역에 대한 의견을 수렴코자 지난 7월말 선호도조사를 실시한 바 있다.

김포도시철도는 2019년 7월 개통예정으로 현재 95.1%의 공정율을 보이고 있으며, 역 명칭 개정 내용을 반영하여 정거장에 역명과 이정표 설치 등은 `18.8월말까지 완료 예정이다.

 

 

김주현 기자  wngus2142@hanmail.net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