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홍철호 “김포신곡사거리, 전국 일반국도 교통사고 1위”경기지역 6곳 최다

홍철호 의원이 전국 일반국도 중에서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한 곳이 경기도 김포시 고촌면의 ‘48호선 신곡사거리’ 지점인 것으로 조사됐으며, 전체 일반국도의 사상자 수가 15만 5276명에 달하는 것으로 밝혔다. 이에 홍 의원은 국토교통부, 지방국토관리청 및 도로교통공단간의 합동특별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홍철호 의원실의 자료(도로교통공단 제출)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3~2017) 전국 일반국도 중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한 곳은 경기 김포 ‘48호선 신곡사거리’(61건, 사상자 89명)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경남 통영 ‘14호선 농업기술센터버스정류장앞삼거리’(55건, 사상자 96명), 경기 광주 ‘43호선 벌원교차로’(53건, 사상자 79명), 경기 양주 ‘3호선 양주시청사거리’(51건, 사상자 84명), 강원 원주 ‘42호선 건등사거리’(47건, 사상자 77명) 등이 그 뒤를 따랐다.

특히 「전국 일반국도 중 교통사고 다발 상위 20곳 지점 」 중 경기지역(6곳)이 전체(20곳)의 30%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그 다음은 경남(5곳), 충북(3곳), 전남 및 충남(각 2곳), 강원 및 경북(각 1곳)순이었다.

한편 전체 일반국도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13년 1만 7450건(사상자 3만 3260명), ‘14년 1만 6570건(사상자 3만 715명), ‘15년 1만 6880건(사상자 3만 853명), ‘16년 1만 6959건(사상자 3만 98명), ‘17년 1만 7519건(사상자 3만 350명) 등 최근 5년간 총 8만 5378건(사상자 15만 5276명)으로 집계됐다.

홍철호 의원은 “교통사고가 잦은 곳 등 교통안전취약지역에 대한 정밀진단을 통해 도로 및 교통 공학 측면의 개선대책을 수립하기 위하여, 국토교통부와 지방국토관리청이 도로교통공단 등과 함께 협력해서 교통사고 다발 지점에 대한 현장조사 및 문제개선설계를 적극 추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표> 최근 5년간(2013~2017) 전국 일반국도 중 교통사고 다발 지점 상위 20개소 현황

순위

노선명

지점명

발생건수

사상

자수

사망

자수

부상

자수

1

48호선

경기 김포시 고촌면 신곡리 신곡 사거리

61

89

0

89

2

14호선

경남 통영시 광도면 농업기술센터버스정류장앞삼거리

55

96

2

94

3

43호선

경기 광주시 탄벌동 벌원교차로

53

79

0

79

4

3호선

경기 양주시 마전동 양주시청 사거리

51

84

2

82

5

42호선

강원 원주시 문막읍 건등리 건등사거리

47

77

0

77

6

14호선

경남 거제시 장평동 장평교차로

46

90

0

90

7

3호선

경기 양주시 회정동 덕정 사거리

46

79

0

79

8

3호선

경남 사천시 사천읍 수석5리사거리

45

68

1

67

9

17호선

충북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창리 창리사거리

44

94

1

93

10

34호선

충북 증평군 증평읍 초중리 초중4거리

44

91

0

91

11

38호선

경기 안성시 대덕면 신령리 내리 사거리

44

77

1

76

12

25호선

경남 밀양시 상남면 예림사거리

44

60

1

59

13

28호선

경북 경산시 하양읍 동서리 동서5거리

43

72

1

71

14

3호선

경남 사천시 사남면 월성교차로

41

88

1

87

15

17호선

충북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장대리 오창4거리

41

72

1

71

16

2호선

전남 광양시 광양읍 덕례리 덕례사거리

40

81

1

80

17

1호선

충남 천안시 서북구 직산면 삼근리 직산사거리

40

49

2

47

18

2호선

전남 광양시 광양읍 목성리 우시장 사거리

38

79

3

76

19

47호선

경기 남양주시 진접읍 창현리 장현 사거리

38

50

1

49

20

21호선

충남 아산시 배방읍 구령리 배방역 모산사거리

37

60

1

59

김주현 기자  wngus2142@hanmail.net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