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유영근 의장, “도시철도 지연 관련 임시회 개최 및 조사 특위 구성할 것”

유영근 김포시장 예비후보가 시의회 의장으로서 10일 김포시의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도시철도 개통지연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유영근 후보는 “집행부를 감시해야 할 시의회 수장으로 집행부를 더욱 철두철미하게 감시하지 못한 점 사죄드린다”며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다”고 고개 숙였다.

유 후보는 지난 행정감사와 올해 초 시범운영에 이어, 3주전 담당자에게 도시철도 진행상황을 점검했고 당시 담당자가 “11월에 개통할 것이며, 그로인한 팜플렛 작업 중에 있다고 밝힌 바 있다”고 밝히며 “시의회 의원 전원, 홍철호 의원, 김두관 의원까지 모르는 비정상적인 상황이 어떻게 가능했는지 그 이유를 밝혀내도록 하겠다. 개통지연 과정에서 부당한 일이 있었는지, 사실은폐와 조작 등 기만행위가 있었는지 명명백백히 밝히겠다. 14일 집행부의 보고를 받고 이를 토대로 임시회 개최 및 조사 특위 구성 등 특단의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김주현 기자  wngus2142@hanmail.net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