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탐방·인터뷰 기타
대곶면, 명절 앞두고 이웃돕기 성금 이어져"어려운 이웃에 도움 주고 싶어"

대곶면(면장 이호성)에 민족 고유의 명절 한가위를 앞두고 주위 이웃들을 위한 천사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어 주위의 귀감이 되고 있다.

지난 28일 대곶면에 소재한 제조업체인 주식회사 베니올의 정호균 대표가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며 이웃돕기 성금 10만원을 기탁해 왔다.

정 대표는 "곧 돌아올 추석에 소외된 이웃 없이 모두가 풍성한 명절을 맞이하기 바라는 마음에 성금을 기부하게 됐다"고 전하며 매월 10만원씩 정기기탁을 약속했다.

한편, 이 후원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홀몸노인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이호성 면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한 따뜻한 마음에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나눔문화 확산으로모두가 행복한 대곶면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구길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최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