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행정
양곡뉴타운 반대위, 시의회 방문피광성 의장 만나 뉴타운 사업철회 협조 요청
양곡뉴타운 사업반대를 요구하는 주민들이 지난 7일 김포시의회를 방문, 피광성 시의장과 의원들을 면담하고 뉴타운 촉진 지구 철회를 위해 시의회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다.

(준)양곡뉴타운 반대대책위원회 한기정 의원장을 비롯한 회원들은 이날 시의장 등을 면담하고‘관리처분 방식’에 의한 뉴타운 사업 반대를 주장하고 사업재검토와 종 변경을 통한 주민자체 개발이 가능하도록 지원을 요구했다.

한 위원장은 "뉴타운 사업에 대한 좋은 점만 부각시켜 그 이면에 감춰진 우려되는 사항에 대해서는 설명이 없었다"며 "현재와 같은 경기 침체상황에서는 뉴타운 사업에 대한 사업성이 없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이들 주민들은 ▲양곡뉴타운 촉진계획 수립철회 ▲도시계획에 의한 양곡지구 1종 지역을 2종으로 완화 ▲ 도시계획 도로의 개설 등을 요구했다.

이에 피광성 의장은 “4대 시의회에서도 수차례 집행부에 뉴타운 사업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촉진지구 지정 여부에 대해서도 주민의견을 수렴해 신중하게 결정하도록 주문한 바 있다"며 "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지만 뉴타운 사업을 시행하지 않을 경우 사업지구가 슬럼화될 우려도 있다"며 "신중한 판단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권용국 기자  ykkwun62@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