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85건)
기자수첩'학교 옆에서 못살겠다'
자식의 공부를 위해 서당 옆으로 이사했다는 맹자 어머니의 현명함은 이제 현실에서 통하지 않는 옛말이 됐다.학교인접주택 주민들이 학생들로 인한 여러 가지 피해 때문에 울상을 짓고 있기 때문. 대부분 학교와 담 하나를 ...
윤현영  |  2001-05-02 13:23
라인
기자수첩- 관내 버스 난폭운전 오명 씻어야
기초질서 준수를 통해 월드컵을 성공으로 이끌자는 목소리가 무색할 정도로 김포시내의 버스들이 신호위반, 난폭운전을 일삼고 있다.특히 출퇴근 시간 공항에서 고촌 방면은 외곽순환도로에서 나온 차량과의 병목현상으로 인해 차...
윤현영 기자  |  1970-01-01 09:00
라인
기자수첩> 김포시, 장애인 사각지대
정부는 장애인 고용촉진을 목적으로 300인이상 사업장을 대상으로 2%의 법정장애인의무고용비율을 어길시 최저임금의 60%를 기업체에 부담 시키고 있지만 현재 실행되는 비율은 전체 1919개 사업체중 197개(0.54%...
윤현영기자  |  1970-01-01 09:00
라인
市 환경정책 시대역행
김포시에서 표방하는‘꿈의 전원도시 김포건설’은 물건너간듯 싶다. 관내 축산농가와 영세 제조장에서 연일 쏟아져내리는 분뇨와 폐수량을 감안한다면 이는 더욱 확연해진다. ‘훼손은 쉬워도 복구는 어려운 것’이 환경논리라면 ...
이웅수 기자  |  1970-01-01 09:00
라인
디지몬게임기와 점심한끼
5월은 가정의 달이다. 언제부턴가 자리를 잡은 것이 어린이날에는 무조건 놀이동산에 가거나 선물을 줘야한다는 편견이다. 맞벌이 부부가 늘어나면서 자식에게 관심을 줄 수 없는 부모들의 한심한 자식 사랑이 어린이날 하루 ...
윤현영기자  |  1970-01-01 09:00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